트와일라잇 바이럴 마케팅이 영화계에서 작은 화제가 되고 있다는 군요.
http://www.cine21.com/Article/article_view.php?mm=001001001&article_id=54276

트와일라잇은 미국에서 별다는 광고 홍보 없이 온라인 구전으로 흥행에 성공한 케이스입니다.
온라인 구전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몇몇 조건을 충족해야 하는데
콘텐츠 및 제품에 호응하는 타겟 그룹을 찾고,
타켓 그룹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최적의 방안을 고안하여
영화 개봉 혹은 제품 출시 전 소량이라도 신뢰성이 높은 구전을 생성해 두는 것입니다.

신뢰성이 높은 구전은 영화 및 제품이 떠오른 후, 많은 이용자들이 선택하는 의견이 됩니다.
이용자들은 높은 안목으로 홍보성 구전을 가려내기도 하지요. -_-;;

때문에 트와일라잇 바이럴이 여론 형성을 위해 네이버 카페를 동원하였다는 말이 나오는 것은 
아쉬운 점이에요.  (제게는 괜찮은 분석사례가 될지 모르는데요...)

그래도 당분간 트와일라잇 온라인 구전 추이를 보려 합니다. 버즈워드 상으로 트와일라잇 개봉 첫 주 온라인 구전의 관심도 또한 증가하였습니다.

Posted by buzzmetrician